태그 : Galapagos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[Galapagos] 마지막 날, Tortuga Bay

어느덧 갈라파고스에서의 마지막날. 오후 3시비행기였기 때문에 오전에 여유시간이 있었다. 뭘 할까 고민하다가.. Puerto Ayora에서 걸어서 갈 수 있는 Tortuga Bay를 구경하러 가기로 한다. Tortuga는 스페인어로 거북이라는 뜻. 시내의 한 현대식 까페에서 커피와 함께 먹은 옥수수빵마을을 조금 벗어났는데 뭔가 공사장이 보이는가 ...

[Galapagos] 물개와 함께 스노클링을

스쿠버 다이방 라이센스를 성공적으로 획득하고 펀다이빙을 한두번 더 하고 나서는 뭘할까 고민하다가 조금 떨어진 곳으로 스노클링 투어를 가기로 했다. 목적지는 핀손(Pinzon) 섬. 이날의 가이드날도 흐리고 파도도 높아서 작은 배가 계속 흔들린다. 며칠 전 스쿠버 다이빙 클래스로 처음 바다 다이빙 하러 배타고 나갔다가 정말 몇년만인지 배...

[Galapagos] 갈라파고스와 육지거북

음식 얘기를 간단히 했으니, 동물 얘기를 좀 해보자.스쿠버다이빙도 했겠다, 수중 동물들 얘기도 하면 더 좋겠지만, 수중카메라도 준비 못했을뿐더러 이제 막 라이센스 따고 바닷물 속에 들어가서는 내 한몸 건사하기에도 바빴기 때문에, 상어나 거북이나 수만마리 물고기 떼 본 것들은 그냥 내 맘속에만 담아두기로 하고.. 지상 생물들 얘기를 주로 해보자.갈라파고스...

[Galapagos] 2일차, 갈라파고스의 음식들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한동안 여러가지 사정으로 또다시 블로그를 방치해뒀다. 타지생활이 이젠 조금은 지루해진 건지, 다 귀찮고 아무것도 하기 싫은 메롱상태로 한동안 보내다가, 이런식으로 살다가는 끝도 없이 늘어지기만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. 그래도 머리 써야하는 건 도저히...

[Galapagos] 도착, Puerto Ayora 풍경

다음날 아침, 새벽같이 일어나 호텔 조식을 흡입하고 바로 다시 공항으로 출발한다. 공항에서 시내로 올때는 택시비가 25달러 이지만, 시내에서 공항으로 갈때는 30달러를 요구한다. 톨 비용이라나...어쨌든 택시를 타고 또 1시간 달린다..공항에서 반겨주는 에콰도르 관광 홍보 포스터.All-in-one Place라니.. 과연 부페 좋아하는 한국사람에게 어필...

[Galapagos] 적도의 섬 Galapagos로!

미국 온지도 어느새 1년이 거의 다 되어간다. 그동안 빨빨거리고 열심히 놀러다니고, 사진도 많이 찍었으나.. 책상앞에 앉는 시간도 적어지고 블로그에 포스팅할 시간도 성의도 좀 모자란지라.. 업뎃이 계속 늦다. 원래 좀 밀리더라도 여행 순서대로 First-In-First-Out 원칙을 되도록 지키려 하고 있지만, 이번에 다녀온 곳은 까먹기 전에 미리 기록...
1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4
44
1133435